철원군, 자가격리 주민 모두에 해제 전 검사 확대한다
상태바
철원군, 자가격리 주민 모두에 해제 전 검사 확대한다
  • 철원/ 지명복기자
  • 승인 2020.11.27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가격리중 무증상 확진 속출로

강원 철원군은 27일 확진자의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인 주민 모두에게 해제 전 검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예전에는 해제 전 검사 대상자는 간병인을 포함한 의료기관 종사자, 사회복지 생활시설 입소자 또는 종사자, 학생 및 교원, 확진자의 동거인, 만 65세 이상 고령자, 방역 강화 대상국 및 기타 지정국가 입국자였다.

이번에 군이 검사 범위를 넓히는 것은 최근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은 주민이 속출하고 특히 무증상 확진자가 발생하자 지역 내 확산을 막고자 하기 위한 것이다.

전 검사는 군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진행한다.

또한 공설운동장 내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는 운영을 중지하며 추후 검사자가 늘어나면 재개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자가격리자는 반드시 해제일 하루 전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고 음성으로 확인되면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철원/ 지명복기자
jmb123@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