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전 군민 안전보험 사회안전망 역할 ‘톡톡’
상태바
진도군, 전 군민 안전보험 사회안전망 역할 ‘톡톡’
  •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 승인 2021.01.18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재해 등 군민안전보험 14개 항목 가입
전남 진도군 전 군민 안전보험 가입이 사회안전망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진도군 제공]
전남 진도군 전 군민 안전보험 가입이 사회안전망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진도군 제공]

전남 진도군이 지난해 처음 시행한 전 군민 안전보험 가입이 사회안전망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군은 지난해 6월 화재와 9월 익사 사고로 숨진 유가족에게 각 1000만원씩 총 2000만원의 보험금을 지급했다고 18일 밝혔다.

보장 항목은 ▲자연재해 상해 사망 ▲폭발·화재·붕괴 상해 사망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 사망·후유 장해 ▲강도 상해 사망·후유 장해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 치료비 ▲익사 사고 사망 등 총 14개 항목을 보장한다.

별도 가입 신청 없이 진도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 중인 군민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보장 기간은 1년이며, 보험금 청구는 사고일로부터 3년간 가능하다.

이동진 군수는 “올해는 가스 사고 상해사망·후유장애, 강력·폭력범죄 상해 비용 등 다양한 담보 내용이 포함됐다”며 “앞으로도 군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안전 시책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sgw3131@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