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립미술관, 어린이 비대면 감상프로그램 '해정의 아틀리에' 18일까지
상태바
천안시립미술관, 어린이 비대면 감상프로그램 '해정의 아틀리에' 18일까지
  • 천안/ 정은모기자
  • 승인 2021.04.03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립미술관 제공]
[천안시립미술관 제공]

천안시립미술관이 오는 18일까지 ‘천안을, 보다 해정 전영화’ 특별전과 연계한 어린이 대상 비대면 감상프로그램 해정의 아틀리에를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해정의 아틀리에는 어린이와 가족단위 관람객 대상으로 진행되며 지역 원로작가 전영화 화백의 삶과 작품세계에 대한 다각적 접근을 통해 동시대 미술의 흐름 속 지역미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자 마련됐다.

프로그램은 전시실에 마련된 QR코드를 통해 누구나 쉽게 온라인 활동으로 참여할 수 있다. 다양한 재료의 실험에 기반한 작가의 작품세계를 공유하고 질문을 통해 스스로 의미를 재구성해 볼 수 있다.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누구나 무료로 온라인 또는 현장에서 참여할 수 있다. 활동지를 제출하면 총 5명을 선정해 전시도록을 증정한다.

천안시립미술관 관계자는 “비대면 시대 온·오프라인 플랫폼 전시연계 프로그램 활성화를 통해 능동적 작품 감상 경험을 제공하고, 작가와 지역과의 관계 속에서 미술이 지닌 의미와 가치를 확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국매일신문] 천안/ 정은모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